이택근 유턴! 닭 쫓던 LG 넥센만 쳐다 본..... 미도리의 경기장

놀라움의 연속인 하루다. FA 선수들의 이동이 충격을 넘어서 공포스러울 정도니... ㅎㄷㄷㄷㄷ
일단 타 구단과 협상을 할 수 있는 첫날인 오늘 3명의 선수가 현재 팀을 떠나 새둥지를 틀었다.
롯데의 임경완이 SK 유니폼을 입었다. 3년에 11억이라는 좋은 조건으로 이적에 성공했다.

충격과 공포의 하루를 맞은 팀은 LG다. 이러다 LG가 호구라고 불릴지도 모르겠다.
뒷돈 거래로 데려온게 아니냐는 의혹이 있는 선수를 FA가 됨과 동시에 놓쳤으니....
먼저 올시즌 중반에 넥센에서 LG로 영입된 투수 송신영은 한화행을 선택했다.
신고된 연봉도 2억 5천이 아닌 1억 5천이라 엘지가 보상으로 받는 금액도 형편없는 수준
게다가 고작 반시즌 정도 쓰고 다른 팀에 셋업 마무리급 선수를 빼앗기니 팬들은 경악할 일이다.

그보다 더 충격적인 이적 소식이 있는데 바로 이택근의 넥센행이다.
마이너스 옵션으로 떡칠 된 3+1년에 28억을 이택근에게 제시했던 LG를 무안케 하듯
넥센은 4년에 계약금 16억 연봉 7억에 옵션 6억 총 50억 FA계약을 제시했고 바로 성사시켰다.
소문에 의하면 거액의 뒷돈을 넥센에 주고 이택근을 트레이드 형식으로 영입했다고 하는데
엘지는 돈들여 선수 영입하고 2년동안 선수 재활시키고 떠나보내게 되는 꼴이 되어버렸다.
지못미 엘지!! 부상선수 영입하고 재활시켜서 다른팀에 보여주는 엘지는 호구호구
이택근의 넥센 이적도 이적이지만 금액을 보면 좀 놀랍다는 생각이 든다.
28억의 제시 금액을 보고 실망이다... 2배 차이가 난다는 이야기가 있었는데
넥센의 제시 금액이 50억인걸 보면 혹시라도 사전에 이택근과 넥센이
모종의 이야기를 주고 받은게 아닌가 하는 생각이 든다.

이택근! 좋은 선수인건 확실하지만 부상전력과 지난 2년간의 활약을 미뤄 볼때
4년에 50억이라는 초대박급 대우를 받을만 한가에는 조금 의문이 든다.
기아팬으로서 보상금 포함해서 30억 정도에 영입하면 적당하지 않을까 생각은 해봤는데... 쩝!!
이번 FA는 대어급 선수들이 많은 만큼 인플레 현상도 심화된게 아닌가 하는 생각을 하게 된다.

뭐 일단 계약은 성사되었고 이택근은 넥센으로 귀환하게 되었다.
넥센은 이택근에게 야수로서의 성적뿐만 아니라 팀을 이끌어가는 구심점 역할까지 기대하는 모양이다.
4년에 50억이라는 넥센의 기대에 이택근이 어떻게 보답할지 다음 시즌이 궁금해진다.

LG는 성적을 이유로 감독도 바뀌었는데 FA계약으로 인해 프론트의 이미지도 많이 추락한 듯 보인다.
특히나 FA 선수들에게 박한 조건으로 계약을 제시해 선수단에 미치는 인상도 좋지 않아 보이고.....
트레이드로 영입한 선수들은 FA되자 모두 떠나보내 팬들에게는 야구단이 호구라는 인식을 심어주고...
성적도 성적이고 선수 영입도 영입이라지만 이번 FA로 LG야구단 이미지 실추가 상당하다. ㅜㅜ
성적도 떨어지고 선수도 놓치고 호구라는 멍에까지 쓰게된 LG야구단!!
앞으로의 FA 행보가 궁금해 진다. 지못미 LG!!!!!


덧글

  • Dead_Man 2011/11/20 19:47 #

    반시즌이 아니라 송신영은 19경기 쓰고 떠나보냈음 ㅋㅋㅋ
  • 미도리™ 2011/11/20 19:49 #

    헐 두달에 19경기 정말 눈물 나네요 ㅜㅜ
  • 일상애드립 2011/11/20 23:23 #

    프로야구 판 전체를 놓고 보자면, 뭔가 되게 씁쓸합니다.
  • 필카의추억 2011/11/22 09:30 #

    송신영, 이택근에 이어 조인성 까지...
    거기다가 박병호 심수창 보냈던거 생각하면 그냥 암울합니다...
    그나마 시즌전 기대라도 했는데 이번엔 시즌 시작부터 제대로 암울하네요 ㅠㅠ
※ 로그인 사용자만 덧글을 남길 수 있습니다.



메모장

야후 블로그 벳지
Locations of visitors to this page

통계 위젯 (화이트)

66
32
765333